eng
한국어

조실 대봉 선사


조실 대봉스님은 1950년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태어나셨습니다. 대학에서 심리학을 전공하고, 5년간 병원에서 카운슬러로 근무하였습니다. 후에 큰 조선소에서 접기 용접공 일을 하기도 하셨습니다.

스님은 1977년 뉴 헤이븐 선원 법회에서 숭산 큰스님을 처음 만났습니다. 그때 누군가 선사님께 “미쳤다는 것이 무엇이며, 미치지 않았다는 것이 무엇입니까?”하고 물었습니다. 선사께서 대답하시기를 “만일 당신이 무엇인가에 많이 집착하면 많이 미친것이다. 만일 당신이 조금 집착하면 약간 미친것이다. 그리고 만일 당신이 아무것에도 집착하지 않으면 미치지 않은 것이다”라고 하셨습니다.

스님의 한마디는 명문대학에서 수년간 심리학을 공부한 것보다 나았고 선사님이야말로 자신의 스승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 후 스님은 숭산 대선사님과 같이 전 세계의 선원을 누비며 함께 수행 하셨읍니다.

스님은 프랑스 파리, 미국의 버클리와 캠브리지 선원의 지도법사를 지내셨으며 미국과 유럽, 아시아 지역에서 수행을 지도하셨습니다.

스님은 1984년에 출가하여 92년에 숭산 큰스님으로부터 인가를 받고 99년에 전법게를 받으셨습니다. 1999년부터 숭산 국제선원 무상사의 조실로 상주하시고 계시며 현제 주지 겸을 맡고 계십니다.

대봉선사 법문 동영상
eng
한국어
숭산 국제선원 무상사 • 충남 계룡시 엄사면 향적산길 129 우32816 • info@musangsa.org찾아오시는길
©2017 Musangsa • Website by Wil